mass_bg_002.jpg

 

 

BOARD

PDS

QNA

GALLERY

TENNIS_VOD

TENNIS lesson

GUEST BOOK

GO HOME

 

 
 

테니스아카데미

batang_14.jpg

batang_13.jpg

batang_15.jpg

    
    

 
 

 접속카운터[view]

 [전체:820750]

 [오늘:28]  [어제:66]

 [최고:635]  [최저:28]


제목: 31개월만에 눈물의 우승컵 든 머레이


글쓴이: 정진화

등록일: 2019-10-21 09:09
조회수: 25

 



전 세계 1위 앤디 머레이(영국,32살)가 2017년 3월이후 처음으로 투어대회에서 우승했다.

현재 243위인 머레이는 20일 벨기에 앤드워프에서 열린 ATP250시리즈 유러피언오픈 결승에서 스탄 바브링카(스위스)를 3-6 6-4 6-4로 이기고 우승했다. 경기시간은 2시간 27분이 걸렸고 머레이는 에이스 9개를 터뜨려 녹슬지 않은 실력을 발휘했다. 머레이는 우승을 확정한 뒤 의자에 앉아 펑펑 눈물을 쏟았다. 머레이가 투어에서 우승한 것은 2017년 3월 5일 두바이오픈에서 우승한 이래 31개월만이다.

부상으로 올해 윔블던도 건너 뛴 머레이는 이번 우승에 대해 "많은 것을 의미한다"며 “지난 몇 년 동안 매우 어려웠다. 나와 스탄은 부상을 달고 살면서 은퇴 기로에 섰다. 나도 결승에 오른 것이 놀라운데 스탄도 결승에 올라 같이 경기한 것이 놀라울 뿐이다"고 말했다.

머레이는 아시아 시즌때 차이나오픈에 출전하면서 재기를 확신했다.  투어 4주간의 경기는 그의 정신력이 강화되었음을 입증했다.   8월 미국 신시내티대회에서 투어 복귀를 한 머레이는 정상급 선수들과의 경기에서 승리를 하기 시작하더니 움직임과 서비스가 전성기때만은 못하지만 어느 정도 상대를 어렵게 할 정도까지는 올라왔다.

바브링카와의 결승전에서 1세트를 3대6으로 내주고서도 네트 대시하고 수비를 사력다해 하면서 경기를 뒤집었다.

머레이의 꾸준함은 3세트 4대4를 만들고 마무리하면서 나타났다.


9개월 전 호주오픈에서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눈물을 흘리며 경기를 마쳤다. 며칠 후 그는 고관절 수술을 받으며 코트에 다시 설 날을 기약했다.

머레이는 '이 트로피는 출산이 임박한 세번째 아이를 위한 축하 선물이 될 것"이라며 4살 이하의 아이 셋 둔 아빠가 된다는 것은 대회 출전의욕을 불태우게 한다"고 말했다.

이로써 머레이에게 은퇴설을 슬그머니 자취를 감추게 됐다. 세 아기의 아빠로서의 책임감이 부상의 아픔을 털어내기에 충분해 보인다.

머레이는 올해 호주오픈 1회전에서 로베르토 바우티스타 아굿에게 4시간 9분 점전끝에 패해 은퇴 분위기를 내비쳤다. 고관절 재수술후 8월 신시내티대회에 출전해 가스케에게 패한 뒤 챌린저대회로 방향을 돌렸다.

9월 베이징에서 마테오 베레티니, 카메론 노리 등을 이기며 자신감을 회복한 머레이는 상하이마스터스 2회전에서 10번 시드 파비오 포니니와 6-7<4> 6-2 6-7<2>로 난타전을 했다. 이를 발판으로 벨기에 앤트워프 유러피언오픈에 243위지만 프로텍티드 랭킹 출전권을 사용해 파블로 쿠레바스, 마리우스 코필, 우고 움베르트 등 스트로트가 탄탄한 선수들과 3세트 경기를 하면서 세게 18위 바브링카마저 결승에서 역전해 우승했다.
-답글달기  -수정하기  -삭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공지  홈페이지서버이전(일부자료 서비스안됨)
정진화
3723
공지  정진화테니스아카데미앱 개발!!!
정진화
4872
공지  정진화테니스레슨 앱 출시 !!!! 13
정진화
7044
공지  테니스캘러리-코리아오픈선수기술동영상업데이트 2
정진화
4619
공지  5000억원 기대효과, 정현을 위한 제언
정진화
5241
공지  동영상다운로드방법
정진화
7982
공지  셀프저지(SELF JUDGE) 경기 때의 선수 윤리 규정
정진화
7844
공지  3만명째 회원을 맞이하며.... 40
정진화
7807
공지  정연우 선수에게...^^* 8 10363
공지  가지않은 길 13
정진화
10288
공지  자료 퍼가시는분들에게.. 39
정진화
14079
766
  그리스 전사' 치치파스 투어파이널 우승
정진화
7
765
  빅3' 킬러 도미니크 팀, 조코비치마저 이겨
정진화
5
764
  3세트 1대 5를 뒤집는 나달
정진화
4
763
  페더러, 조코비치 이기고 투어파이널 4강 진출
정진화
3
762
  이탈리아 18살 야닉 시너 넥스트제너레이션 우승
정진화
7
761
  프랑스 페드컵 세번째 우승
정진화
5
760
  20119년 마지막 창고대방출 행사를 진행 합니다!!!
54
759
  2019 유타 슈퍼스트링 포르자 테니스 대회를 개최합니다
30
758
  2019 퓨처넘버원부 포르자 테니스 대회를 개최합니다
21
  31개월만에 눈물의 우승컵 든 머레이
정진화
25
756
  나달 울었다. 그랜드슬램 19번째 우승 US오픈 메드베데프에 3대 2 승리
정진화
79
755
  [US오픈 테니스] 정현 2회전 진출
정진화
79
754
  권순우 마스터 1000시리즈 본선 첫 진출
정진화
105
753
  정현 복귀후 첫 대회부터 우승
정진화
94
752
  윔블던 결승 직관기-페더러의 라스트 콘서트 페더러 "내년에 다시 도전하겠다"
정진화
115
751
  윔블던 미들 선데이에는 경기를 왜 안하나
정진화
105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enFree

   

 

 

 

 

저작권안내 : (사)테니스넷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에 보호를 받습니다. 단, 회원들이 작성한 게시물의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테니스넷에 게재된 게시물은 테니스넷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본사이트의 제작에사용된 이미지는 위키피디아의 자료를 이용했으며, 위키피디아의 저작권을 따르고 있습니다.
타인의 저작물을 무단으로 게시, 판매, 대여 또는 상업적 이용시 손해배상의 책임과 처벌을 받을 수 있으며, 이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주)tennisnet   사이트 담당자 : lee jong man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lee jong man
사이트 주소 : http://www.tennisnet.co.kr/   |